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뉴스 행정
'온열질환 ' 당부물 자주마시기, 충분한 휴식, 외출 시 모자 및 양산 구비
  • 전인철 기자
  • 승인 2021.08.03 08:15
  • 댓글 0

서산시가 33도 이상의 무더위가 지속되면서 온열질환 예방수칙을 강조하고 나섰다.

3일 시에 따르면 온열질환은 열로 인해 발생하는 급성질환이며 대표적으로 열사병, 열탈진, 열경련, 열실신 등이 있다.

온열질환은 뜨거운 환경에 장기간 노출 시 두통, 어지러움, 근육경련, 피로감, 의식저하 등의 증상이 나타난다.

증상 발현 시 조치하지 않고 방치 시 중추신경 이상까지 일으켜 사망에도 이를 수도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

예방 수칙으로는 ▲물 자주 마시기 ▲밝은 색의 가벼운 옷 착용 ‣외출 시 양산이나 모자 사용 ▲더운 시간대(낮 12시 ~오후 5시) 야외활동 자제 ▲충분한 휴식 등이 있다.

온열질환자 발생 시 의식이 있는 경우 시원한 장소로 이동하고 옷을 가볍게 해 몸을 시원하게 한 다음 수분을 섭취토록 해야 한다.

의식이 없을 시에는 질식의 위험이 있으니 수분 섭취를 하지 않고 즉시 119에 신고해 도움을 요청해야한다.

한편, 시는 5월부터 온열질환자 및 질환 추정 사례를 모니터링하고 정보를 병원과 공유하는 '온열질환 응급실 감시체계'를 운영하는 등 온열질환 대응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김지범 시 보건행정과장은 "낮 시간에는 외출을 자제하고 휴식을 충분히 취해야 한다" 며 "특히 노약자, 만성질환자, 야외작업자 등은 예방수칙을 꼭 준수해 달라" 고 말했다.

전인철 기자  ds3bgi@naver.com

<저작권자 © 굿뉴스 서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인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추석명절 맞아 다중이용시설 선제적 방역 나서
추석명절 맞아 다중이용시설 선제적 방역 나서
제2차 국가도로망 종합계획, '서산 ~ 태안 고속도로' 반영
제2차 국가도로망 종합계획, '서산 ~ 태안 고속도로' 반영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