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예술
제19회 서산해미읍성축제, 1년 연기한다31일 시문화재단 이사회서 이같이 결정
  • 전인철 기자
  • 승인 2021.08.31 15:27
  • 댓글 0
31일 서산문화재단 사무실에서 열린 해미읍성축제추진위원회 이사회

서산문화재단(이하 '재단')이 31일 사무실에서 이사회를 열고 '제19회 서산해미읍성축제' 를 1년 연기하기로 결정했다.

축제는 오는 10월 8일부터 3일간 '민초가 쌓은 600년, 미래를 향한 600년'을 주제로 계획됐었다.

코로나19 확진자 증가 등 감염 위험에서 시민 안전을 최우선으로 1년 순연키로 했다.

지난 30일 서산해미읍성축제추진위원회가 임시총회를 열고 연기에 뜻을 모아 재단에 전달했으며, 이사회를 통해 최종 결정했다.

재단은 축제를 1년 연기하는 만큼 다양한 볼거리와 즐길거리 넘치는 문화·역사 콘텐츠를 구성해 축성600주년에 걸맞게 준비키로 했다.

맹정호 이사장은 "시민 안전을 위해 불가피하게 축제를 1년 연기하게 됐다" 며 "더 의미있고 다채롭게 준비해 서산의 역사와 멋을 널리 알릴 수 있는 축제로 찾아뵙겠다" 고 말했다.

한편 제19회 서산해미읍성축제는 축성 600주년을 주제로 2022년 10월 열리게 된다.

전인철 기자  ds3bgi@naver.com

<저작권자 © 굿뉴스 서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인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추석명절 맞아 다중이용시설 선제적 방역 나서
추석명절 맞아 다중이용시설 선제적 방역 나서
제2차 국가도로망 종합계획, '서산 ~ 태안 고속도로' 반영
제2차 국가도로망 종합계획, '서산 ~ 태안 고속도로' 반영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