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뉴스 행정
맹정호 시장, '해미국제성지 세계명소화 추진계획' 밝혀14일 해미국제성지 노천성당
  • 전인철 기자
  • 승인 2021.09.14 22:22
  • 댓글 0
맹정호 서산시장이 14일 해미국제성지 노천성당에서 '해미국제성지 세계명소화 추진계획'을 설명하고 있다.

"해미국제성지를 전 세계인이 모여 평화와 생명을 이야기하고, 화합과 치유를 상징하는 공간으로 만들겠습니다"

맹정호 시장은 14일 해미국제성지 노천성당에서 '해미국제성지 세계명소화 추진계획'을 설명하며 이같이 말했다.

해미순교성지는 18~19세기 천주교 박해 당시 수백의 무명 순교자의 숭고한 뜻을 기리고자, 지난해 11월 교황청으로부터 전 세계 30곳에 불과한 국제성지로 지정됐다.

이에 맹 시장은 해미국제성지를 평화, 인권 등 인류 보편의 가치를 세계인과 나눌 수 있는 공간으로 조성하고 지역 경제 활성화에도 접목할 수 있는 청사진을 밝혔다.

브리핑에 따르면 시는 누구나 즐길 수 있는 문화 콘텐츠 확보를 위해 역사복원과 체험, 성지 정비, 해미국제성지 세계명소화 기본계획 수립에 나선다.

특히 '해미역사공원' 조성, IT기술에 스토리텔링을 가미한 야간 순례길로 특화한 '해미국제성지 순례길' 조성, '3대 종교와 연계한 문화 관광 콘텐츠' 발굴을 추진키로 했다.

또한 맹 시장은 "역사·문화적 가치 제고를 위해 해미국제성지의 등록문화재 지정,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 잠정목록 등재 추진 그리고 학술연구기능도 강화할 계획" 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올해 하반기 중 해미국제성지 선포식, 내년 학술 세미나를 개최하고 서해안고속도로 서산나들목 요금소에 기념물 제작, 미디어와 해외 인적 네트워크를 통한 대외적 홍보도 펼치겠다" 고 덧붙였다.

이 외에도 세계명소화 추진위원회도 구성하고, 항공‧도로 등 교통 인프라 구축과 가로림만 해양정원 조성, 간월도관광지 개발 등 체류형 관광의 기반 마련에도 중점 나서기로 했다.

맹정호 시장은 "해미국제성지를 K-POP과 같이 대한민국하면 떠오를 수 있는 대표 브랜드로 만들겠다" 며 "18만 시민을 넘어 전 국민의 관심과 성원을 부탁드린다" 고 말했다.

 

전인철 기자  ds3bgi@naver.com

<저작권자 © 굿뉴스 서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인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추석명절 맞아 다중이용시설 선제적 방역 나서
추석명절 맞아 다중이용시설 선제적 방역 나서
제2차 국가도로망 종합계획, '서산 ~ 태안 고속도로' 반영
제2차 국가도로망 종합계획, '서산 ~ 태안 고속도로' 반영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