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뉴스 행정
천수만, 겨울철새 '장관'
  • 전인철 기자
  • 승인 2021.10.12 06:10
  • 댓글 0
지난 4일 천수만에서 확인된 기러기류와 흑두루미

세계적 철새도래지인 서산시 천수만에 겨울철새들이 속속 모여들어 장관을 이루고 있다.

12일 시에 따르면, 지난 9월 중순부터 큰기러기, 쇠기러기 등 겨울철새들을 시작으로 10월로 접어들면서 2만 개체 이상의 겨울철새들이 몰려 들고 있다.

천수만 지역 농경지의 수확률이 10% 미만인 상황에서 기러기들은 집단으로 수확이 끝난 농경지에서 먹이활동을 하느라 여념이 없는 모습이다.

지난 10월 4일에는 민간 활동가에 의해 천연기념물 제228호로 지정·보호하고 있는 흑두루미와 천연기념물 제205-2호 노랑부리저어새 등의 보호종도 속속 관찰되고 있다.

특히, 관찰된 흑두루미는 올가을 전국에서 최초로 관찰된 것으로 천수만이 흑두루미의 이동 및 월동지로서 매우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음이 증명됐다.

공병진 서산버드랜드사업소장은 "천수만에 겨울철새들이 속속 도착함에 따라 모니터링과 AI 예찰활동을 시작했다" 며 "철새들이 안정적으로 겨울을 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고 말했다.

한편, 천수만에는 매년 겨울 10만 개체가 넘는 기러기류와 흑두루미, 독수리 등 다양한 겨울철새가 방문해 겨울철 탐조여행 및 생태교육장으로써 위상을 드높이고 있다.

전인철 기자  ds3bgi@naver.com

<저작권자 © 굿뉴스 서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인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로컬푸드 직매장 늘린다
로컬푸드 직매장 늘린다
<동정>맹정호 서산시장
<동정>맹정호 서산시장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