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뉴스 행정
소방서, 창고시설 공사장 긴급점검 나서13일부터 28일까지, 16일간
  • 전인철 기자
  • 승인 2022.01.15 08:22
  • 댓글 0

서산소방서(서장 김경호)는 13일부터 오는 28일(16일간)까지 창고시설 공사장 긴급 화재안전점검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최근 평택 냉동창고 신축공사장 화재(‘22.1.5. / 사망3, 부상2)를 계기로 관계부처(국토교통부, 고용노동부, 산업통상자원부)가 건설공사장에 대한 합동조사를 실시하고 화재 재발방지 대책을 수립하여 근본적인 해결책을 강구하기 위해 추진된다. 

건설현장(공사장)에서 ‘16년 이후 최근 5년간 총 4,101건의 화재 사고가 발생했고, 인명피해 총 376명(사망 64명, 부상 312명)이 발생했다. 

연간 공사장화재는 820건으로 1건당 평균 약 0.92명의 사상자가 발생했다.

그동안의 사고 발생 주요 원인으로는 사망사고 발생 기업 및 사업주에 대한 낮은 처벌, 공사기한 단축을 위한 무리한 복합공정(미장‧창호‧도장 공정 등)등을 꼽았다.

관내 안전점검 대상은 대산읍 대죽리 일대의 연면적 26,014㎡, 지상 2층 규모의 ㈜엘지화학 자동화창고 증설 공사장이다.

이번 긴급점검에선 화재 위험요인을 사전제거, 임시소방시설 설치여부 및 유지‧관리 여부, 위험물 지정수량 사용여부, 용접‧용단작업시 화재위험성에 대한 사전 안전조치 지도, 우레탄폼 작업 등에 따른 안전조치(공정 분리 등), 기타 전기‧가스 등 화재안전에 대한 전반적인 사항을 살펴볼 예정이다.

소방서 관계자는 "공사 관계자(안전관리자 등)의 현장 중심 화재예방 교육 추진이 중요하다" 며 "화재위험 경각심을 고취시켜야한다" 고 말했다. 

전인철 기자  ds3bgi@naver.com

<저작권자 © 굿뉴스 서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인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