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
(주)파라텍 공장 신설 협약... 106억 원 투자올 12월 설립…101명 고용효과, 매년 169억 원 생산효과
  • 전인철 기자
  • 승인 2022.03.08 08:24
  • 댓글 0
맹정호 서산시장이 7일 충남도청 대회의실에서 (주)파라텍과 공장 신설 투자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좌로부터 양승조 도지사, 정광원 대표이사, 맹정호 서산시장

서산시에 소화용 기계기구 제조기업인 (주)파라텍 공장이 올해 말 들어선다.

시는 7일 충남도청 대회의실에서 ㈜파라텍과 공장 신설 투자협약을 했다.

이날 맹정호 시장과 양승조 충남도지사, 정광원 (주)파라텍 대표이사가 협약서에 서명했다.

협약 주 내용은 관내 수석농공단지 7천181㎡ 부지에 올해 3월부터 12월까지 총 106억 원을 들여 신규공장을 신설하는 것이다. 

시는 공장신설의 행·재정적 지원할 것을 기업은 지역 인력을 우선 채용할 것을 약속했다.

(주)파라텍은 1973년 신설돼 국내 최초 스프링클러 외 20여 종의 소방제품을 생산하고 국가검정을 획득한 기업이다. 

80년대에는 액체 석유가스용 밸브, 볼밸브, 온수 분배기 등에 대한 KS 인증을 획득하는 등 국내 소방산업을 선도해 왔다.

현재 지속적인 R&D 연구를 통해 신개념 스프링클러를 비롯해 주방설치형 자동식 소화기, CPVC 등을 개발 중이고 각종 해외 인증을 취득한 유망 기업으로 손꼽힌다.

시는 공장이 신설되면 101명의 고용효과와 생산 시작 후 매년 169억 원의 생산 및 48억 원의 부가가치 효과가 발생할 것으로 전망했다.

맹정호 시장은 "시에 소화기기 관련 유망 기업 입주로 고용창출 및 지역경제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것" 이라며 "차질없이 수행되도록 적극 지원하겠다" 고 밝혔다.

한편, 시는 지난 2월 롯데케미칼과 6천20억 원의 투자유치 협약을 이끈 바 있으며, 올해 20개 우량기업 유치를 목표로 하고 있다.
 

전인철 기자  ds3bgi@naver.com

<저작권자 © 굿뉴스 서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인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충남도의원 초청 간담회' 개최
'충남도의원 초청 간담회' 개최
음암중학교, 한국 중·고 역도 선수권대회 메달 획득
음암중학교, 한국 중·고 역도 선수권대회 메달 획득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