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
성일종 국회의원, '불법 해루질 방지법' 국회 본회의 통과비 어업인들의 수산자원 채취 기준을 명시해 어민들의 피해를 막는 '수산자원관리법' 개정안
  • 전인철 기자
  • 승인 2023.05.26 13:32
  • 댓글 0
성일종 국회의원

성일종 국회의원(서산·태안)은 "지난 25일 국회 본회의에서 본인이 대표발의한 '수산자원관리법' 개정안이 통과됐다" 고 밝혔다.

성 의원이 대표발의해 통과시킨 수산자원관리법 개정안은 바닷가에 온 관광객들이 무분별하게 수산자원을 포획‧채취해 가는 '불법 해루질'을 막기 위한 것으로써, 개정안은 비어업인이 수산자원을 포획·채취할 때 대통령령으로 정하는 방법과 수량 등을 위반하면 안 되도록 규정했다. 

또 비어업인이 포획·채취한 수산자원을 판매 또는 판매할 목적으로 저장·운반·진열할 수 없도록 규정하고 이를 위반시 과태료를 부과하는 내용도 담고 있으며, 각 지역별 특성이 다른 것을 감안하여 비어업인의 수산자원 포획·채취에 대한 제한 규정을 관할 지방자치단체에서 각각 달리 정하여 각 지역에 서식하는 수산자원과 해양생태계를 보호할 수 있도록 했다.

성일종 의원은 "이 개정안은 비어업인들의 무분별한 수산자원 포획 및 채취로 인한 우리 어민들의 피해를 막기 위한 것" 이라며 "앞으로 우리 어민들과 해양레저인들이 상생할 수 있을 것" 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통과된 개정안은 각 지역별 특성이 다른 것을 감안해 수산자원 포획·채취에 대한 제한 규정을 관할 지방자치단체에서 각각 달리 정하도록 규정하고 있으므로, 우리지역도 어민들과 상의해 규정을 적정하게 마련해야 할 것" 이라고 말했다.

한편 25일 본회의에서는 성일종 의원이 대표발의한 '군인사법' 일부개정안도 통과됐다.

이 개정안은 소령의 계급정년을 45세에서 50세로 연장하는 내용 등을 담고 있다.
 
이로 인해 직업군인들의 직업 안정성이 높아졌을 뿐 아니라 장기적으로 초급 간부 지원율도 높아짐으로써 국가 안보에도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으로 보인다. 
 

전인철 기자  ds3bgi@naver.com

<저작권자 © 굿뉴스 서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인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4대 폭력 예방 직급별 특별교육 실시
4대 폭력 예방 직급별 특별교육 실시
호국보훈의 달 맞아…골밀도 검사 유족까지 확대한다
호국보훈의 달 맞아…골밀도 검사 유족까지 확대한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