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뉴스 행정
뇌 과학자 정재승 강연 성황리 마쳐'2019 범시민 한 책 읽기 운동' 선정도서 '열두 발자국' 작가
  • 전인철 기자
  • 승인 2019.07.10 13:29
  • 댓글 0
서산시는 지난 9일 문화회관 대공연장에서 정재승 작가 초청 강연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서산시(시장 맹정호)는 지난 9일 문화회관 대공연장에서 '2019년 범시민 한 책 읽기 운동' 일반부문 선정도서 '열두 발자국' 의 정재승 작가를 초청해 강연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맹정호 시장, 임재관 시의회의장을 비롯한 시민 600여 명이 강연장을 찾은 가운데 내용을 주제로 강연과 질의·응답, 사인회 및 포토타임이 진행되어 시민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선정도서 '열두 발자국' 은 뇌 과학을 통해 삶의 지혜를 전하는 인문교양 서적으로, 강연에는 성인 독자 뿐만 아니라 과학 주제에 호기심이 많은 관내 학생들과 장병들도 참석해 눈길을 끌었다.

뇌 과학자이자 KAIST 교수로 잘 알려진 정재승 작가는 "2003년에도 서산시립도서관에서 강연을 했고 당시 학생들의 뜨거운 관심이 인상 깊어 대중적 과학 강연을 추진하게 됐다" 며 서산에 남다른 감회를 전했다.

맹정호 시장은 "범시민 한 책 읽기의 궁극적인 목표는 독서를 통해 시민 서로간의 이해의 폭을 확장 시키고 시민의 역량을 높이는 것" 이라며 "시민이해와 참여를 통한 자치혁신으로 시민과 함께 만들어 가겠다" 고 말했다.

한편  범시민 한 책 읽기 운동은 2003년 美 시애틀도서관의 'One City, One Book' 운동을 시가 전국 최초 도입해 시작됐으며, 연중 독서릴레이, 독후 감상문 및 감상화 대회, 시민 토론회 등 다양한 독서 연계 행사를 진행한다.

전인철 기자  ds3bgi@naver.com

<저작권자 © 굿뉴스 서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인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