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뉴스 사건사고
서산경찰서, 인터넷 물품사기 중간관리책 피의자 1명 '구속'중국 총책의 지시를 받고 다수 계좌로 세탁된 피해금을 인출한 혐의
  • 전인철 기자
  • 승인 2017.10.26 15:29
  • 댓글 0

서산경찰서(서장 김택준)는 불상의 중국 총책의 지시를 받고 대포통장과 연결된 체크카드 3개를 이용, 피해금 인출 역할을 담당하여 지난 7월 19일부터 9월 21일까지 183회에 걸쳐 총 122,259,000원 상당을 편취한 중간관리책[인출책] 피의자 A를 사기 및 전자금융거래법위반 혐의로 기소(구속)의견 송치했다.

이 사건은 중국 총책(모든 업무 총괄), 판매책(판매글 게시, 전화 연락), 인출책(피해금 인출·송금), 개인정보 수집책(악성코드로 개인정보 수집) 등이 존재하는 조직적인 범죄로서 서산경찰서 접수 사건 16건 외에 7개 관서 접수 사건 167건을 이첩받아 총 183건 송치하는 등 현재까지 사기 피해자만 전국적으로 183명, 피해금액이 1억 2,225만 원 상당에 달한 것으로 확인됐다.

범행 과정에서 불상의 중국 총책은 사전에 중간관리책[인출책] 피의자 A에게 수 개의 대포통장에 연결된 체크카드를 전달하였고, 피해금이 대포통장에 입금되면 피의자 A에게 현금으로 인출하라고 '위쳇' 메신져를 통해 지시했다.

피의자 A는 이와 같은 중국 총책의 지시대로 건당 약 3% 가량의 수수료를 받고 다수의 대포통장을 통해 세탁된 피해금을 인출한 것으로 확인됐다.

또한 피의자 A는 피해금 인출․송금 역할 외에도, 대포폰·USIM칩을 전달하고 대포통장 공급책들에게 수익금을 지급하는 등 <중간관리책> 역할을 담당했다.

앞으로 경찰은 구속된 피의자 A씨가 소지한 대포통장, 대포폰 등을 역추적하여 중국 총책 등 공범들을 검거하기 위해 수사를 확대할 예정이다.

또 온라인을 이용하여 물품 구매를 할 경우, 경찰청에서 제공하는 '사이버캅' 등을 활용해 사기 이력을 조회 하고, 안전결제시스템을 활용하여 사기 피해를 예방하여야 한다고 강조했다.

전인철 기자  ds3bgi@naver.com

<저작권자 © 굿뉴스 서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인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한국석유공사 서산지사, '사랑의 LED 나눔 사업' 펼쳐
한국석유공사 서산지사, '사랑의 LED 나눔 사업' 펼쳐
시청소년상담복지센터, '교사지원단 회의' 개최
시청소년상담복지센터, '교사지원단 회의' 개최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