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뉴스 행정
맹정호 서산시장, 외자유치에 '잰 걸음'중국기업 CGNPC사와 1억불 유치 성공
  • 전인철 기자
  • 승인 2019.08.20 13:33
  • 댓글 0
사진왼쪽부터 맹정호 서산시장, 양승조 충남지사, 장치보 CGN 대산전력(주) 대표이사

맹정호 서산시장이 해외에서 대형 외자 투자유치를 성사시키며 경제 불황 극복을 위해 힘찬 발걸음을 내딛고 있다.

서산시는 지난 19일 중국 선전시에서 양승조 충남도지사, 맹정호 서산시장, 장치보(Zhang Qibo) CGN 대산전력(주) 대표이사와 1억불의 투자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 7월 맹정호 시장이 취임 1주년 기념사에서 "지난 1년은 더 큰 발전을 위한 기반을 마련하고 묵은 현안을 풀어낸 기간이었다" 며 "앞으로는 호시우행이 아닌 호시마행으로, 보다 속도감 있게 시정을 추진하여 시민들께서 피부로 성과를 느낄 수 있게 하겠다" 고 말한 성과와도 이어 진다.

CGN 대산전력(주)은 중국핵전집단공사(CGNPC)가 대주주인 신재생에너지발전·가스복합발전 전문 전력회사로, 이번 협약은 지난 2015년 1단계 9억불 투자협약에 이어 부지면적 증가와 발전소 설비 용량 증가 등에 따른 두 번째 투자유치로 대산공단지역의 전력수급난을 해소하고 향후 대산 첨단화학 특화단지 신규 조성 및 동 단지 내 대규모 신규 투자를 가능하게 하기 위해 고군분투한 결과임에 의미가 더 크다.

특히 CGNPC의 이번 투자는 투자금액 외에도 향후 생산유발 효과 및 부가가치 창출의 효과도 대규모라는 점에서 더욱 기대가 되고 있으며, 대산공단지역 입주기업들도 일본의 화이트리스트 배제에 따른 기업의 어려운 여건 속에서 전력수급난을 해소하기 위한 외자 유치라며 환영하는 분위기다.

시는 지난 4월에도 프랑스 토탈사와 mou를 체결하고 5억달러 투자유치를 이끌어 내면서 외자유치에 눈에 띄는 성과를 내는 기초자치단체로 주목받고 있다.

맹정호 시장은 20일에는 중국 선양으로 이동해 충남도와 랴오닝성 우호교류의 밤 행사에 참석해 간월도 관광지 투자유치 설명 등 외자유치 활동을 계속 이어 나갈 계획이다.

한편 CGN대산전력(주)에서는 지난 5월 발전소 인근 마을(독곶2리)의 민가 6가구에 대해 이주를 지원함으로써 지역 주민과의 상생을 위해서도 최선을 다하고 있다.

전인철 기자  ds3bgi@naver.com

<저작권자 © 굿뉴스 서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인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제9대 서산문화원장…편세환 부원장 '당선'
제9대 서산문화원장…편세환 부원장 '당선'
시의회, '제246회 임시회' 개회
시의회, '제246회 임시회' 개회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