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뉴스 행정
'식량산업종합계획 통합회의' 개최7일 농협중앙회서산시지부 대회의실…"논 농업 다양화 및 혁신에 함께 협력"
  • 전인철 기자
  • 승인 2019.11.08 08:52
  • 댓글 0
7일 오후 3시 농협중앙회서산시지부 대회의실에서 식량산업종합계획 수립 발전·실무협의회 위원 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식량산업종합계획 수립 통합회의를 개최했다.

7일 오후 3시 농협중앙회서산시지부 대회의실에서 식량산업종합계획 수립 발전·실무협의회 위원 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식량산업종합계획 수립 통합회의를 개최했다.

식량산업종합계획 수립 발전·실무협의회 통합회의는 서산시 쌀을 비롯한 잡곡, 두류, 감자 등 논농업의 다양화 및 혁신을 통해 지속가능한 식량산업의 발전을 모색하고 관련 종합계획의 검토 및 승인을 위한 자리로 마련됐다.

위원장인 맹정호 시장은 "식량산업은 우리 농업의 근간으로 민선 7기의 중요한 농정영역" 이라고 전제하고 "농정을 추진하는데 있어 농업농촌혁신협의회 출범, 농민참여예산제 추진, 푸드플랜 구축 등 다양한 요구를 담아내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 고 밝혔다.

이어 "식량산업발전계획도 농업인, 지역농협, 농업법인 등 생산자단체가 함께 식량산업의 혁신을 위해 의견을 모아가는 것이 행정의 일방적 정책추진보다 결과적으로 더 큰 성과를 낼 것으로 기대한다" 고 말했다.

이번 식량산업종합계획은 2023년까지 '식량작물 생산자조직 육성' , '생산 및 유통 체계 확립' , '마케팅역량강화' , '상생협력'을 통해 전체 생산량의 70%를 통합 RPC를 통해 처리한다는 내용을 담았다.

이를 위해 들녘경영체 12개소 육성, 쌀 생산조정 900ha 달성, 통합 RPC 1개소 등을 목표로 식량산업 발전을 추진하게 된다. 

식량산업종합계획수립에 참여한 조호영 팀장(지역농업네트워크 충청협동조합)은 "서산의 농업생산에서 식량작물이 84.1%의 비중을 차지하는 상황에서 쌀의 생산 비중을 낮추면서 통합 RPC 중심 계열화, 논 타작물 재배 및 유통소비 확대가 중요하다" 라고 강조했다.

이무원 시농업기술센터 소장은 "식량산업종합계획은 정부지원 정책사업 선정을 위한 선행조건으로 체계적으로 계획이 집행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고 말했다.

한편, 식량산업종합계획은 농림축산식품부의 서면평가, 현장 및 발표평가를 거쳐 최종 확정된다.

 

전인철 기자  ds3bgi@naver.com

<저작권자 © 굿뉴스 서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인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사랑의 김장 김치로 따뜻한 겨울나기!"
팔봉면 갯마을 작은도서관, HDC현대산업개발 '심포니 작은도서관' 14호점 선정
팔봉면 갯마을 작은도서관, HDC현대산업개발 '심포니 작은도서관' 14호점 선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