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뉴스 행정
서산시 농·특산물 해외판촉전…11만불 성과 나타나뉴질랜드, 미국 등 총 8개 마켓
  • 전인철 기자
  • 승인 2019.11.11 06:42
  • 댓글 0
지난 1일부터 10일까지 뉴질랜드 판촉행사에서 서산시 농특산물 관계자가 홍보 및 판매를 하고 있다.

서산시가 지난 1일부터 10일까지 열흘간 미국과 뉴질랜드에서 서산농·특산물 해외판촉전을 개최해 11만불(1억 3천만원)의 판매성과를 올렸다고 밝혔다.

시는 그동안 적극적이고 체계적으로 농특산물 수출판로 개척 사업을 추진해 왔으며, 올 해는 기존의 미국, 캐나다시장 뿐만 아니라 뉴질랜드까지 공략해 서산쌀의 대표브랜드인 뜸부기 쌀 15톤(4천2백만원) 수출을 첫 성사시켰고, 이 외에도 젓갈류와 생강한과, 감태 등에 대해서도 새로운 수출판로를 여는 성과를 얻었다.

시는 10일간의 행사를 통해 총 20여 품목 11만 불(약 1억 3천만원)상당의 농·특산물을 판매했으며. 현지 마켓에서 관심이 많았던 젓갈류, 한과 등에 대해서는 올 연말까지 추가 선적키로 협의를 마쳤다.

특히 뉴질랜드(오클랜드) 첫 판촉행사에는 지난 1일부터 5일까지 김현경 부시장, 김기곤 대산농협 조합장과 공무원 및 관계 농업인 등이 함께 참여해 성공적인 행사 개최를 지원했으며, 현지마켓(거복식품) 관계자들과의 간담회를 통해 앞으로 서산농특산물을 더 많이 유통·판매하기로 뜻을 같이 했다.

또한 전체교민의 70%(2만1천여 명)가 거주하는 오클랜드 한인회(회장 변경숙) 관계자들도 만나 서산농·특산물을 소개하고 한인회의 변함없는 지원협조를 요청하는 등 발로 뛰는 해외마케팅을 전개했다.

임종근 시 농식품유통과장은 "이번 뉴질랜드 판촉전 성과를 분석해 인근 호주시장까지 추가 진출을 검토하는 등 앞으로도 수출시장 확대를 위해 노력해 나가겠다" 고 말했다.

한편 시는 2015년부터 해외 마케팅을 추진하면서 당해 연도 1억 8천여만 원을 시작으로, 2016년 2억8천여만 원, 2017년 2억3천여만 원, 2018년 1억 2천만원의 판매성과를 올린 바 있다.

전인철 기자  ds3bgi@naver.com

<저작권자 © 굿뉴스 서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인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해충 긴급 방제 나섰다"
서산여고, '2020 교육공동체 진로·진학 소통마당' 개최
서산여고, '2020 교육공동체 진로·진학 소통마당' 개최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