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뉴스 행정
'빅데이터 분석 용역 완료보고회' 개최지난 3일 서산시청 대회의실
  • 전인철 기자
  • 승인 2019.12.05 04:58
  • 댓글 0
지난 3일 열린 서산시청 대회의실에서 열린 '빅데이터 분석용역 완료보고회'

서산시가 유동인구 데이터를 기반으로 하는 빅데이터 분석 용역 완료를 통해 새로운 관광 콘텐츠 개발과 과학적인 관광 정책 방향을 제시했다.

시는 지난 3일 시청 본관 대회의실에서 김현경 부시장 주재로 국·단장, 직속기관장, 기획예산담당관, 공보전산담당관, 관광산업과장, 관광정책팀장, 용역수행사가 참석한 가운데 '빅데이터 분석 용역 완료보고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시에 따르면 이번에 실시된 유동인구 데이터 기반의 빅데이터 분석 용역은 통신데이터와 카드데이터를 활용한 관광 빅데이터 분석 용역으로 올해 5월부터 7개월에 걸쳐 추진됐으며, 주요 축제지 4곳(팔봉산 감자 축제, 삼길포 우럭 축제, 서산 해미읍성 축제, 서산 국화축제)과 주요 관광지 4곳(팔봉산, 개심사, 해미읍성, 서산 버드랜드)의 관광객 현황과 소비패턴에 대해 분석했다.

분석결과 시의 관광객 수는 2018년에 비해 증가하는 경향을 보이고 있으며, 축제가 많고 날씨가 좋은 5월과 10월에 관광객이 집중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시 주요 축제와 주요 관광지에 대한 시간대, 연령대, 유입‧유출인구, 체류시간 등 다양하고 신뢰성 있는 분석을 바탕으로 ▲전통의복을 활용한 오락형 역사체험 콘텐츠 확대 ▲적극적인 마스코트 홍보 및 콘텐츠 활용 ▲SNS 홍보 집중화 ▲축제 및 행사 홈페이지의 체계적 관리 ▲위치기반의 모바일용 행사장 약도 표시 어플 활용 등 빅데이터 분석결과를 활용한 관광 컨텐츠 개발 및 관광 정책에 대한 방향을 제시했다.

김현경 부시장은 "유동인구 데이터 기반의 시 빅데이터 분석 용역을 통해 관광정책 수립을 결정하는데 객관적인 기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 며 "앞으로 빅데이터 분석이 관광뿐 아니라, 민원, 교통, 사회복지 등 더 다양한 분야에서 활용되어, 과학적이고 객관적인 기초 자료로 쓰이길 바란다" 고 말했다.

전인철 기자  ds3bgi@naver.com

<저작권자 © 굿뉴스 서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인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교육지원청, 2019년 수학교육 내실화 성과 평가회' 개최
교육지원청, 2019년 수학교육 내실화 성과 평가회' 개최
소방서, 안전수칙 당부 나서
소방서, 안전수칙 당부 나서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