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성연면 새마을남녀지도자협의회' '사랑의 집 고쳐주기' 나서
  • 전인철 기자
  • 승인 2020.06.30 10:35
  • 댓글 0
지난 29일 성연면새마을남녀지도자협의회에서 저소득 독거노인의 가구의 도배·장판 교체작업을 진행하고 있다.

서산 성연면새마을남녀지도자협의회(회장 김광회·강애화)에서는 지난 29일 회원 20명이 참여한 가운데, 관내 어려운 이웃을 발굴해 주거환경을 개선하는 '사랑의 집 고쳐주기 봉사활동'을 실시했다.

이번 봉사활동은 노후 된 주택에 최근 연이은 더위와 장마로 곰팡이가 피는 등 열악한 주거환경임에도 경제적 어려움에 선뜻 집을 고치지 못하고 생활하는 독거노인(예덕리) 세대를 방문해 도배와 장판교체 작업을 진행했다.

김광회·강애화 회장은 "어려운 이웃을 위해 직접 땀 흘리며 봉사해 모두가 큰 보람을 느끼고 있다" 며 "무더운 날씨에도 적극적으로 참여해 준 회원님들께 감사하며 앞으로도 꾸준한 활동으로 도움을 드리겠다" 고 밝혔다.

이어 전용문 성연면장은 "새마을협의회의 활동이 도움이 절실한 이웃에게는 큰 행복으로 다가갈 것" 이라며 "언제든지 성연면에서도 적극 협조하고 도움을 드리겠다" 라고 말했다.

한편 성연면새마을남녀지도자협의회는 코로나19 방역, 사랑의 감자심기 등 다양한 행사를 통해 지역사랑 실천에 앞장 서고 있다.

 

전인철 기자  ds3bgi@naver.com

<저작권자 © 굿뉴스 서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인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제4회 한국전쟁 민간인희생자 제70주기 합동 추모제' 개최
'제4회 한국전쟁 민간인희생자 제70주기 합동 추모제' 개최
교육지원청, '행복지원장학' 실시
교육지원청, '행복지원장학' 실시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