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뉴스 행정
수돗물 현장점검 나서관내 배수지 15개, K-water 서산지사와 합동점검
  • 전인철 기자
  • 승인 2020.07.24 09:46
  • 댓글 0
지난 23일 맹정호 서산시장이 차리 배수지를 들러 K-water와 위생상태 등을 점검 하고 있다.

서산시가 수돗물 유충사태가 전국적으로 확산세를 보이면서 발 빠르게 현장점검에 나섰다.

최근 인천과 경기 등 전국 7곳 정수장에서 깔따구, 등각류 등 유충이 발생해 시민 불안감이 높아진 게 이유다.

관내 배수지 15개소(생활용12, 공업용3)에 대해 시와 K-water 서산권지사가 합동점검하고 향후 대처방안에 머리를 맞댔다.

지난 20일부터 이틀간 1차로 생활용 배수지 주변 및 건물 내부 청결상태와 이물질 유입방지 시설을 점검했고, 다시 22일부터 이틀간 2차로 공업용 배수지 상태를 점검했다.

점검결과 배수지 청결 및 안전시설에 이상이 없고, 유충 및 이물질은 발견되지 않았다.

함께 진행한 수질검사결과 수질 역시 양호한 것으로 나타났다.

점검 후 업무협의를 통해 시는 K-water와 긴밀한 협조체계를 강화하고 배수지와 그 인근 지역에 대한 지속적인 모니터링을 통 관리에 철저를 기하기로 했다.

맹정호 시장은 "시민의 안전을 위해 수돗물 공급 배수지를 전수조사하게 됐다" 라며 "시민이 안심하고 수돗물을 사용할 수 있도록 K-water 서산지사와 협력해 지속적으로 관리해 나가겠다" 라고 밝혔다.

전인철 기자  ds3bgi@naver.com

<저작권자 © 굿뉴스 서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인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제6회 아라메조형예술협회 정기전시회에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교육지원청, 인공지능(AI)교육 역량강화 직무연수 실시
교육지원청, 인공지능(AI)교육 역량강화 직무연수 실시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