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뉴스 행정
양유정 일원이 새롭게 변모된다클린데이, 안심마을만들기, 마을가드닝사업 등
  • 전인철 기자
  • 승인 2020.09.16 09:57
  • 댓글 0
읍내동 주민들이 클린데이 운영과 안심마을만들기를 하고 있다.

서산시 읍내동 양유정 일원이 새롭게 태어나고 있다.

지역 주민들로 주민협의체를 구성하고 보조 사업비를 통해 주민들 스스로 깨끗하고 안전한 살기 좋은 마을 만들기에 앞장서며 이목을 끌고 있다.

읍내동 양유정 일원 주민협의체는 대표적으로 ▲클린데이 운영 ▲안심마을 만들기 ▲마을가드닝 등 도시재생사업 등을 추진하고 있다.

클린데이는 매주 넷째 주 목요일 정기적으로 마을정화 활동하는 것으로 7월부터 마을주민들이 다함께 거리에 나가 쓰레기를 줍는 등 환경미화 하고 있다.

그중 재활용 폐지, 고철, 헌 옷 등은 수거해 매각하고, 그 수입금은 불우이웃돕기 성금 및 인근 초등학교 발전기금으로 기부한다.

안심마을 만들기는 주민들이 우범지 및 화재 위험지역 등을 순찰해 범죄 및 안전사고를 미연에 방지하는 사업이다.

지난 8월 주민협의체와 서산 서부자율방범대(대장 김정일)가 업무협약을 체결해 순찰 교육을 진행하기도 했으며, 주민들이 3인 1조로 주 3회 방범활동을 추진하고 있다.

마을가드닝 사업은 골목별 테마형 꽃길조성, 아치형 식물터널, 소원나무사업 등 마을환경을 단장해 마을의 이미지를 개선하는 것으로 도로 및 공원에 사업을 준비 중이다.

이준우 시 도시과장은 "지역주민들이 스스로 마을 활성화를 위해 참여하고 노력해 주셔서 감사하다" 며 "앞으로 다양한 사업추진으로 활력 있는 도시재생과 지역사랑 기반 마련에 최선을 다하겠다" 고 말했다.

전인철 기자  ds3bgi@naver.com

<저작권자 © 굿뉴스 서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인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성연면 새마을남녀지도자협의회, 무연분묘 벌초 '구슬땀' 흘려
성연면 새마을남녀지도자협의회, 무연분묘 벌초 '구슬땀' 흘려
[포토뉴스] (사)한국양곡가공협회 서산시지부, 서산시에 사랑의 쌀 기탁
[포토뉴스] (사)한국양곡가공협회 서산시지부, 서산시에 사랑의 쌀 기탁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