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뉴스 행정
'2021년 일자리지원사업' 박차를 가한다
  • 전인철 기자
  • 승인 2021.01.13 06:18
  • 댓글 0
지난 6일 제1회 방역수칙을 준수하며 '구인‧구직 만남의날 행사' 를 추진했다.

서산시가 올해 적극적인 일자리 지원을 위해 '구인·구직 만남의 날 행사'를 실시하는 등  '2021년 일자리지원사업'에 박차를 가한다.

구인·구직 만남의 날 행사는 장소 협소로 면접이 불가하거나 접근성이 떨어지는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면접장소를 제공해 관내 일자리 채용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시는 지난해 코로나19 속에서도 '구인·구직 만남의 날' 운영과 구인·구직 알선 등을 통해 900여개 기업체에 총 1,300여 명의 채용을 도왔다.

이 외에도 공공근로사업, 코로나19 극복 희망일자리, 지역일자리 등 공공일자리사업을 통해 1,800여 명에게 일자리를 제공키도 했다.

그 결과 2020년 상반기 전국 77개 시 단위 중 서산시가 고용률 3위(66.5%)를 달성하는 쾌거를 이뤘다.

청년 고용률 역시 3위(46.8%)를 달성하는 성과도 냈다.

시 고용률은 전년대비(2019년) 도내 유일하게 한 단계(4위->3위) 올라선 것으로 코로나19 위기 속에서도 다양하고 적극적인 일자리 지원으로 시 일자리정책 가치를 증명했다.

시는 올해도 예상되는 채용시장 침체를 극복하기 위해 비대면 일자리박람회 개최, 적극적인 구인·구직 알선 등 다양한 일자리 지원을 위해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올해 초는 역대 최대 규모인 약 28억의 직접일자리사업 예산을 확보했으며, 기존 프로그램 확대와 비대면 취업지원 프로그램 지원 등에 적극 나설 방침이다.

맹정호 시장은 "지난해 코로나19로 중단됐던 일자리박람회 등 다양한 일자리 정책 지원을 위해 최선을 다할 계획" 이라며 "살기 좋은 서산, 꿈 펼치고 싶은 서산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고 말했다.

전인철 기자  ds3bgi@naver.com

<저작권자 © 굿뉴스 서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인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안원기 시의원, '농촌 고령화 극복을 위한 간담회' 개최
안원기 시의원, '농촌 고령화 극복을 위한 간담회' 개최
가충순 시의원, 신정3·4리 주민들에게 감사패 받아
가충순 시의원, 신정3·4리 주민들에게 감사패 받아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