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뉴스 행정
'지적측량 수수료' 30% 감면 시행농업기반시설, 농촌주택 및 국가유공자·장애인 등
  • 전인철 기자
  • 승인 2021.01.14 15:34
  • 댓글 0
서산시청

서산시가 코로나19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는 시민들의 부담경감을 위해 지적측량 수수료를 올 한 해 30% 감면한다고 14일 밝혔다.

감면 대상은 ▲농업기반시설 정부보조사업(저온저장고 건립지원, 곡물건조기 설치사업) ▲농촌주택개량사업 ▲국가유공자·장애인 등이다.

이들은 토지분할·경계복원·현황 측량 등 지적측량 시 수수료 30%를 감면받는다.

기존 1필지의 토지를 2필지로 분할하기 위한 측량비용으로 대략 80만 원 정도의 비용이 들었다면, 연말까지는 30% 감면된 약 56만원으로 가능한 셈이다.

감면을 위해서는 ▲지원대상자 확인증(농업기반시설 정부보조사업) ▲지원대상자 선정통지서(농촌주택개량사업) ▲확인·증명서(국가유공자·장애인) 등을 구비해야 한다.

또한, 지적측량 완료 후 12개월 내 지적측량 재의뢰 건에 대해 ▲3개월 이내 90% ▲6개월 이내 70% ▲12개월 이내 50%까지 수수료를 감면한다.

신무철 시 토지정보과장은 "지적측량수수료 감면이 코로나19로 인한 시민 생활경제 위기 극복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 며 "빠짐없이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적극 홍보하겠다" 고 말했다.

한편, 시는 지난해 지적측량 수수료 감면으로 관내 294필지 약 7,100만원 감면 혜택을 부여했다.

전인철 기자  ds3bgi@naver.com

<저작권자 © 굿뉴스 서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인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안원기 시의원, '농촌 고령화 극복을 위한 간담회' 개최
안원기 시의원, '농촌 고령화 극복을 위한 간담회' 개최
가충순 시의원, 신정3·4리 주민들에게 감사패 받아
가충순 시의원, 신정3·4리 주민들에게 감사패 받아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