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예술
2021 태안 세계튤립꽃박람회, '조심스러운 개방'오는 4월 14일부터 5월 10일까지
  • 전인철 기자
  • 승인 2021.03.21 11:25
  • 댓글 0

하얀 달빛에 흐드러진 튤립향에 설레고, 붉은 노을에 젖어드는 튤립꽃에 사랑과 추억이 영글어가는 곳!

올해로 10주년을 맞이하는 태안 세계튤립꽃박람회가 가족, 친구, 연인 또는 혼자서 보낼 수 있는 소박하고 여유로운 시간, 일상속의 소소한 즐거움에서 오는 행복을 뜻하는 '휘게'를 지향하며 따스한 봄 햇살 가득한 안면도에서 오는 4월 14일부터 5월 10일까지 펼쳐진다.

매년 새로운 디자인으로 관람객들의 눈을 사로잡았던 메인전경이 튤립 캐릭터 ‘튜니’ 가 10주년을 축하하는 동작으로 앙증맞게 표현하였다. 넘실대는 파도를 형상화 한 2경의 무지개, 동화 속 다양한 동물들 친구들의 3경까지 보는 재미가 더해준다. 공원 내 한 켠 에는 색깔, 모양, 이름도 특이한 전 세계 100여 종의 새로운 튤립들도 볼 수 있다. 전국적으로 봄 꽃 행사들이 취소되는 가운데 유채꽃, 벚꽃, 수선화 등 봄에 만날 수 있는 꽃들을 한 눈에 볼 수 있는 게 가장 큰 묘미가 아닐까 싶다. 여기에 꽃지 해변의 할미 할아비 바위 넘어로 선사하는 붉은 노을은 대미를 장식한다.

태안 세계튤립꽃박람회는 지하철이나 백화점처럼 실내가 아닌 축구장 면적 5배 크기에 달하는 실외 공간에서의 꽃으로 연출·전시하는 행사이다. 작년 한 해, 평일은 물론 주말에도 400여명밖에 입장하지 않는 점은 한 시간 기준으로 봤을 때 50명이 채 되지 않는다. 이는 곧 면적 대비 1인당 100m 이상 거리두기가 가능하고 치유와 안정, 여유로운 힐링 공간의 탄생이 되는 ‘나만의 정원’을 만끽할 수 있다.

한편 각종 부대행사와 체험 프로그램은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철저히 지키기 위해 개최되지 않거나 축소하여 열릴 예정이라고 한다.

무엇보다도 나와 내 가족을 안전하게 지키고 봄철 미세먼지를 막기 위해서라도 반드시 마스크 착용은 필수이며, 미 착용 및 체온 검사 후 37.5도 이상 시에는 입장이 불가능하다.
 
이 밖에도 방역 및 소독 실시, 거리두기 캠페인을 매일 실시하며 예방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전했다.

주최측은 코로나19 의료진 격려 캠페인의 일환으로 '덕분에 챌린지'에 동참하며 의료계 종사자(의료법상 의료인) 관련자에 한해 입장료 50% 할인을 진행한다고 한다.

한편 2021 태안 세계튤립꽃박람회에 대한 문의는 코리아플라워파크(041-675-5533)로 하면 된다.

 

전인철 기자  ds3bgi@naver.com

<저작권자 © 굿뉴스 서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인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영상미디어센터, '프리미어교육' 실시
영상미디어센터, '프리미어교육' 실시
'해미읍성 직거래장터' 개장한다
'해미읍성 직거래장터' 개장한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