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뉴스 행정
소방서, 신고포상제 홍보 나서
  • 전인철 기자
  • 승인 2019.08.09 10:21
  • 댓글 0

서산소방서(서장 권주태)는 비상구의 통로 폐쇄나 물건 적치 등 불법행위를 촬영해 신고하면 포상금을 지급하는 신고 포상제 홍보에 나섰다.

비상구 폐쇄 등 불법행위는 △피난시설 방화시설을 폐쇄(잠금을 포함)하거나 훼손하는 등의 행위 △피난 방화시설의 주위에 물건을 쌓아두거나 장애물을 설치하는 행위 △피난 방화시설의 용도에 장애를 주거나 소방 활동에 지장을 주는 행위 등이다.

신고는 해당 건물이 있는 영업 소재지의 소방서를 직접 방문, 증빙자료를 첨부해 '신고 포상금 신청서' 를 작성 제출하거나 우편, 팩스, 정보통신망을 통해 가능하며, 신고가 접수되면 소방서에서는 현장 확인 및‘신고포상 심사위원회’를 거쳐 위법 사항으로 확인된 경우 신고자에게 소정의 포상금을 지급한다.

소방서 관계자는 "비상구는 생명의 문으로 화재 대피 시 매우 중요한 역할을 한다" 며 "비상구에 대한 안전의식이 확대 전파 될 수 있도록 시민의 많은 참여를 바란다" 라고 말했다.

전인철 기자  ds3bgi@naver.com

<저작권자 © 굿뉴스 서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인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시의회, 군용비행장 소음대책위원회와 간담회 개최
시의회, 군용비행장 소음대책위원회와 간담회 개최
소방서,
소방서, "구급대원 폭행 더는 안된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