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뉴스 행정
올해 출생한 모든 아동에게 '첫 만남이용권' 200만 원 지급한다국민행복카드, 출생일로부터 1년간 사용
  • 전인철 기자
  • 승인 2022.01.13 06:05
  • 댓글 0

서산시가 올해부터 출생한 모든 아동에게 1인당 200만 원의 '첫 만남이용권'을 지급한다.

13일 시에 따르면 '첫 만남이용권'은 출생 초기 아동양육의 경제적 부담을 경감하고 저출산 문제 해소를 위해 추진된다.

지원대상은 올해 1월 1일 이후 출생아며, 출생순서와 상관없이 200만 원씩 국민행복카드(포인트)로 지급된다. 

출생일로부터 1년간 사용할 수 있으며, 유흥업소·사행·레저 등 지급 목적에 벗어난 업종에서는 사용이 제한된다.

이용권 신청은 사용기간을 고려해 사용 종료일 이전에 해야 하며, 출생아 주민등록상 주소지 행정복지센터 방문 또는 온라인 '복지로' · '정부24'를 통해 할 수 있다. 

지급은 오는 4월 1일부터 진행된다.

기존 시가 추진 중인 첫째 50만 원, 둘째 100만 원, 셋째 500만 원, 넷째 이상 1000만 원의 출산장려금사업과는 별개 사업이다.

맹정호 시장은 "첫 만남이용권 지원으로 출산과 양육에 대한 경제적 부담이 크게 줄 것" 이라며 "초기 양육 부담을 줄여 저출산 극복에도 이바지할 것" 이라고 말했다.
 

전인철 기자  ds3bgi@naver.com

<저작권자 © 굿뉴스 서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인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