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뉴스 행정
7월부터 시내버스 요금 무료 지원 대상 확대
  • 전인철 기자
  • 승인 2020.05.29 07:48
  • 댓글 0

시는 오는 7월 1일부터 시내버스를 무료로 탑승할 수 있는 충남형 교통카드 발급대상을 기존 만 75세 이상 어르신에서 장애인, 국가유공자 및 유족까지 확대한다고 밝혔다.

‘노인 등 대중교통 이용활성화 지원사업’은 시와 충남도가 협력하여 노인 등 교통약자에 대해 ‘충남형 교통카드’를 발급하고, 이 교통카드를 사용해 도내 시내버스 및 농어촌 버스를 무료로 탑승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이다.

시에서는 작년 8월부터 만 75세 이상 어르신들을 대상으로 우선 시행해 지난해 만 75세 이상 어르신들이 시내버스를 연간 428,687회 탑승했으며, 어르신 1명당 월 5.5회 이용하는 등 큰 호응을 얻었다.

이에 시에서는 오는 7월부터 대상자를 장애인, 국가유공자 및 유족까지 확대하며, 기존 만75세 이상 어르신 15,407명에 장애인 6,844명, 국가유공자 937명, 유족 297명 등 8,078명이 추가되어 총 23,485명이 혜택을 받게 될 예정이다.

이번 지원대상 확대로 충남형 교통카드를 소지한 만75세 이상 어르신과 장애인, 국가유공자는 버스 요금을 100% 할인받게 되며, 국가유공자의 유족도 버스 요금의 30%를 할인받을 수 있다.

충남형 교통카드는 ▲신분증 ▲장애인복지카드 ▲국가유공자증 등 자격증명서 ▲반명함판 증명사진 1매를 지참해 주소지 읍·면·동 행정복지센터 및 각 장애인단체와 보훈단체를 방문해 신청할 수 있다.

맹정호 서산시장은 “많은 어르신들이 부담 없이 다닐 수 있어 좋다는 평이 많았는데, 이번에 장애인 및 국가유공자까지 확대 시행하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교통약자의 이동권 보장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전인철 기자  ds3bgi@naver.com

<저작권자 © 굿뉴스 서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인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제4회 한국전쟁 민간인희생자 제70주기 합동 추모제' 개최
'제4회 한국전쟁 민간인희생자 제70주기 합동 추모제' 개최
교육지원청, '행복지원장학' 실시
교육지원청, '행복지원장학' 실시
여백
Back to Top